동창회보 > 모교소식
글번호
661653
일 자
19.03.12 09:52:32
조회수
1957
글쓴이
총동창회
제목 : 전남대 ROTC 첫 대통령상 수상

-

 

전남대학교 R.O.T.C 역사상 처음으로 대통령상 수상자가 배출됐다.

 

전남대 제1051(여수) 학군단 소속 박원철 소위는 3월 6일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열린 2019년 대한민국 R.O.T.C 57기 임관식에서 영예의 대통령상 수상자로 선정돼 정경두 국방부 장관으로부터 문재인 대통령 명의의 상장과 메달을 전수받았다.

 

이 자리에는 정병석 전남대 총장과 김태옥 여수전남대학군단장 등 학교관계자들과 가족들이 참석해 박 소위의 수상과 임관을 축하했다.

 

박원철 소위는 3~4학년 하계 및 동계입영훈련에서 탁월한 성적을 거두면서 전남대학교와 학군단의 명예를 드높였고, 학군단내에서도 중대장 및 대대장 후보생을 차례로 맡는 등 학군단을 대표하는 최우수 후보생으로 활약했다. 전공학업에도 충실해 종합평점 3.88의 우수성적을 거두며, 학내외 장학금을 수차례 받기도 했다.

 

박 소위는 “주어진 환경에 최선을 다했을 뿐인데, 생각지도 못한 대통령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다.”며 “강인한 육체와 정신 뿐 아니라 교양과 매너를 갖춘 대한민국 최고의 멋진 장교로서 군 생활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정병석 총장은 정경두 장관 등 군 주요지휘관들과의 환담에서 “전남대학군단은 권혁신 현 육군학생군사학교장(소장)을 비롯해 지금까지 5천4백여명의 장교를 배출했는데, 마침내 대통령상 수상자까지 배출하게 돼 기쁘기 그지없다.”며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분연히 떨쳐 일어났던 전남대학교의 역사와 전통을 더욱 빛낼 수 있도록 훌륭한 학군장교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1 : 왼쪽부터 박원철 소위, 정병석 총장, 김태옥 1051여수학군단장(중령)

* 사진2 : 왼쪽부터 정병석 총장, 박원철 소위, 정경두 국방부장관. 맨 오른쪽은 권혁신 육군학생군사학교 교장(소장. 전남대 학군단23기 출신)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