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창회보 > 모교소식
글번호
668106
일 자
19.06.12 09:08:07
조회수
1832
글쓴이
총동창회
제목 : 올해 지역민이 함께 읽을 책 '당신이 옳다'

-

 

 전남대학교가 올 한 해 광주·전남 시도민이 함께 읽고 토론할 ’2019 한 책‘으로 정혜신 작가의 ’당신이 옳다‘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남대는 지난 5일 제67주년 개교기념식에서 ‘2019 한 책’ 선포식을 갖고, 광주전남 시·도민 1만8천여명이 참여한 투표 결과 정혜신 작가가 쓴 ‘당신이 옳다’가 최종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 책은 십 수년동안 거리의 치유자로서, 국가폭력 피해자를 비롯해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 세월호 참사 피해자들의 치유와 회복에 힘써온 저자가 그동안 파악한 사람의 마음에 대한 통찰과 치유 내공을 밀도 높게 담아냈다.

정혜신 작가는 이 책에서 공감이야말로 어떤 치료제나 전문가의 고스펙 자격증보다 강력하게 사람의 마음을 되살리는 힘을 발휘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2019 한 책’ 선정은 지난 4월 대학교수, 언론인, 사서 등 모두 17명으로 구성된 ‘한 책 선정위원회’가 선정한 후보도서 5권을 대상으로 한 달간 지역민의 직접 투표를 진행해 왔다.

 

 전남대학교는 지역민들이 같은 책을 읽고 토론함으로써 문화적 경험을 공유하고 서로 소통하며 지역사회를 아우르는 통합적인 지역공동체 문화 형성에 기여하기 위한 독서운동인 ‘광주·전남이 읽고 톡 하다(이하 광주·전남 톡)’ 사업을 2013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광주전남 5개 국립대학교에서 공동 주관한다.

 

 전남대학교 도서관(관장 이명규)은 ‘2019 한 책’과 관련, 나머지 후보도서를 동반도서로 선정했으며, 이후 작가 초청 한 책 톡 콘서트(9월), 독서클럽 운영(7월-12월), 테마도서 전시회(9월), 한 책 문학기행(10월), 한 책 도서 교환전, 독서후기 공모전(11월), 한 책 독서퀴즈(12월)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병석 총장은 “광주·전남 톡을 통해 지역민들이 책을 읽고 서로의 의견을 공유하는 사회적 독서 활동을 경험하고, 이를 바탕으로 지역사회에 다양한 독서문화 활동이 활발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의처: 062-530-3533 (전남대학교 도서관)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목록으로